CHUN Architects pays attention to pure phenomenon and awareness that brings about architecture. Based upon such recognition and selective decision and re-interpretation of the interaction with the human sensibility responding to it, it focuses on the possibility of a new architectural communication.

CHUN Architects wish to find a way beyond all the boundaries of the architecture that arises from the existential phenomenon and surpasses the classical system of the traditional design office. It is the substantive architecture city network that is balanced between the theory and concept and will result from the free flow of the phenomenal world which transcends locality, time and genre. It is concerned with all domains of work related to architecture – city, construction, environmental design, interior design, furniture, fine art – and the matrix system of the academia and philosophy.

Written by  Eun Chun

‘건축을 발생시키는 현상과 지각에 주목한다. 사람들의 인식과 선택적 결정, 그것에 반응하는 인간감성과의 상호작용의 재해석에서 새로운 건축적 소통의 가능성에 초점을 둔다. ‘

서울을 기반으로 한 건축 디자인 설계 사무소이다. 고급주택설계와 주거단지, 갤러리, 미술관 등 문화시설설계에 특화되어 있으며, 선별적 프로그래밍 근린생활시설 빌딩, 혁신적인 리모델링 설계에 주력하고 있다. 

건축설계 뿐만 아니라 도시, 조경, 실내 디자인, 가구디자인, 전시디자인까지 그 깊이를 연결하여 작업하고 있다. 고전적인 건축설계범위를 넘어서 디자인이 유발되는 모든 영역의 경계를 지운다. 사회가 요구하는  실질적이고 합리적 접근을 바탕에 본질적인 인간의 감성적 상호작용과 균형을 이루는 설계를 지향한다

글.  전 성 은